./../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배우시장
 

이게 얼마만인가
3월 초를 마지막으로 개인적인 일로 잠시 뒤로 미루어뒀던 취미를 일이 약간 마무리 되어 다시 잇는다.
하지만 날이 엄청 뜨겁다.

아침 일찍나서 미술관도 가고 싶었지만 코로나19로 관람예약을 하지 않으면 공립은 관람하기 쉽지 않다.
일반 갤러리를 들러도 되나 아무튼 콘디션도 별로인듯 하여 느긋하게 종각에 내려서 혜화동까지 걸어가는정도

무대에서 죽을란다 라는 무죽 페스티벌은 일단 어느정도 경력이 있는 분들이 나오기때문에
배우분들의 연기력은 매우 뛰어나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연극이 무조건 재미있다는 것은 아니다.

아마도 이 연극이 그에 해당하는거 같다. 어떤 구세주 같은 존재가 나와서 배우들을 구원한다 같은 내용
그러나 연극계 모두를 구원한다거나가 아니라 한사람 정도? 이것 저것 갖춘것이 많은 신화속 인물같은 존재로
내용 전개 자체가 좀 구태하다고 해야 할지 아무튼 산뜻한 맛은 없다. 고전처럼 암울하거나 묵직하거나 침침한것도 아니다.

전체적으로 산만함이 있고 대사 전달이 좀 매끄럽지 않다는 것도 그리 달갑진 않다.
내용에는 인간적인 치졸함이 보여 일부분은 느낌이 있었지만 전체적으론 와닿진 않는다. 그렇지만
저들의 하소연을 듣다보면 'CLOSE'라는 푯말이 붙어있는
폐업한 가게가 떠올라서 연극계의 현실과 코로나 여파등이 저들을 힘겹게 하는 안타까움도 느껴진다.

한 사람 인생에서 이렇게 대유행하는 전염병이 한두번정도는 반드시 생기는거 같은데 이번 처럼 2년에 걸쳐서
지속되는 경우가 있었는지도 모르겠고 아직도 진행중이라는 것은 매우 특이하다. 영상30도씨가 넘는 무더위에도 마스크를 착용안한 사람을
볼 수 없는 거리 풍경만큼이나 전방위적으로 많은 산업분야가 타격을 받고 그 속에 있는 노동자들의 고통이
'CLOSE'라는 한 단어와 연극속 환상의 인물 여자L을 쫓는 배우들의 간절함으로 겹쳐진다.

그런데 연극계는 호황기가 있었나? 영화는 한국영화가 부흥하는 시기가 있는거 같은데 연극은 느껴보질 못했다.
인지도 높은 TV배우나 가수같은 사람들이 출연하면 관객이 몰리지만 그 외에는 맛난걸 먹어보겠다고 줄지어 기다리는
흔한 풍경을 연극계에선 보기 어렵다.

왜 '배우시장'이란 제못을 붙였을까. 여자L같은 사람들이 오디션을 통해서 배우를 선발하는 것은 오랜 전통이고
당연한 절차인데 예전 '인간시장'처럼 부정적 의미의 제목을 달아놓은것은 현실을 비난하는건지 비판하는건지
투정인지 모르겠다.

하지만 연극문화가 많이 부흥해서 다양한 장르를 마음것 즐겼으면 좋겠다.

출연 : 강희영, 김대환, 김성호, 양대국, 김주현









**본 자료를 허가없이 사용,복제,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제목...(첨언) 작성일
[ 연극/공연 ]   아인슈타인의 별 2021-07-24() 오후 10:48:31
[ 연극/공연 ]   허스토리(Her story) 2021-07-10() 오후 9:50:52
[ 연극/공연 ]   얼간이 행진곡 2021-06-26() 오후 10:45:48
[ 연극/공연 ]   >배우시장 < 2021-06-19() 오후 10:49:33
[ 연극/공연 ]   내 죽음을 기억하시나요 2021-03-14() 오후 7:42:36
[ 연극/공연 ]   지대방 2021-02-20() 오후 10:54:00
[ 연극/공연 ]   테너를 불러줘 2021-02-12(금) 오후 12:50:02
[ 연극/공연 ]   낙원의 사람들 2021-01-02() 오후 9:31:34
[ 연극/공연 ]   빈방 있습니까 2020-12-26() 오후 8:22:57
[ 연극/공연 ]   당신은 나의 천하장사 2020-12-05() 오후 10:03:04
[ 연극/공연 ]   판소리완창 김수연의 수궁가_미산제 2020-11-21() 오후 8:50:58
[ 연극/공연 ]   구멍이 보인다. 손이 온다 2020-11-07() 오후 10:02:03
[ 연극/공연 ]   용선 2020-10-31() 오후 11:26:13
[ 연극/공연 ]   판소리완창 김영자의 심청가_강산제 2020-10-24() 오후 10:50:15
[ 연극/공연 ]   복날은 간다 2020-10-17() 오후 9:57:56
[ 연극/공연 ]   신인류 2020-09-26() 오후 10:12:37
[ 연극/공연 ]   엘렉트라 2020-09-20() 오후 8:35:48
[ 연극/공연 ]   무지개의 끝 2020-09-12() 오후 10:22:06
[ 연극/공연 ]   안개 2020-09-06() 오후 12:59:25
[ 연극/공연 ]   살고지고 2020-08-30() 오후 9:52:11
검색 : Page :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다음




Copyright 2003-2021 ⓒ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kimjongho.co.kr kimjongho.kr kimjongho.net kimjongho.com